로그인이 필요합니다.

공연관람예절Performances Etiquette
옷차림은 단정하게...
  • 원칙적으로 공연장 출입은 정장 출입을 하는 것이 올바른 예절이다
  • 그러나 여의치 않다면 예의에 맞도록 단정한 옷차림과 신발착용을 하여 다른 관객에게 불편함을 주지 않아야 한다.
7세 이하 어린이의 동반관람은 신중하게...
  • 때때로 입장할 수 없는 7세 이하 어린이를 동반한 관람자로 인해 문제점이 발생되고 있다. 어린이는 다른 가족이나 탁아시설에 맡기고 공연장을 찾는 것이 기본예절이다.
  • 결국 동반한 어린이로 인해 본인의 공연감상을 망치고 다른 감상자에게도 큰 피해를 주는 불편함이 없어야 한다.
공연장 도착은 20분전, 객석입장은 10분전...
  • 원칙적으로 공연장 입장은 공연시작 이후엔 금지한다.
음식물은 휴게실에서 공연장에선 공연감상만...
  • 모든 일체의 음식물은 공연장 안으로 가져갈 수 없다.
  • 음식물은 꼭 휴게실에서 드신 후 입장해야 한다.
빈자리 찾아 공연장 이동은 몰지각한 행동...
  • 공연중 이동은 가급적 최대한 자제하고 휴식시간을 이용해야 한다.
공연장에서 조심해야 할 물건들...
  • 소리가 많이 나는 비닐제품이나 화환류, 스낵류, 음료수 등은 보관대에 맡기고 호출기나 휴대폰은 전원을 끄고 입장해야 한다.
  • 다른 관객의 감상에 방해가 되는 행동을 피해주는 것 이것이 공연장의 기본예절이다.
공연관람법How to Watch Performances
장르 구분 감상법
음악회 교향곡이나 협주곡 등
악장의 수가 3-4악장으로 되어 있는 곡
모든 악장이 끝난 후에 박수를 쳐야 한다.
성악의 경우 프로그램을 보면 3-4곡 씩을 묶어 놓고 있는데 한 묶음이 끝날 때 마다 박수를 치면 좋다.
기악연주 한 악장으로 되어 있거나 소품일 경우는 곡이 끝날 때마다 박수를 칠 수 있다.
오페라의 경우 아리아나 이중창 등이 끝나면 박수를 쳐야 하고 환호하는 뜻에서 ' 브라보'를 외쳐 가수들을 격려한다.
국악의 경우
  • - 궁중음악의 경우
    집박하는 이가 입장할 때부터 인사를 할 때까지 박수로써 음악을 청하는 것이 좋고, 음악이 끝날 때도 집박이 박을 치면 박수로 답례하는 것이 좋다.
  • - 정악의 경의
    음악의 끝은 일정한 신호없이 조용히 마무리 되는데, 이때음악의 여음이 어느정도 잦아들 때까지 기다렸다가 박수로써 음악에 답례하는 것이 격에 맞는다.
  • - 민속음악의 경의
    청중들은 음악에의 느낌을 비교적 자유롭게 표출할 수 있다. 예를 들어 판소리나 사물놀이의 경우, '얼쑤', '좋지', '잘한다', '얼씨구', '그렇지' 등의 다양한 추임새나 열광적인 박수는 연주자들과 관중들 모두의 흥을 돋울 수 있다. 또, 템포가 빠른 곡이라고 해서 음악에 맞춰 박수를 치는 것도 예의가 아니다.
한국 창작춤과 현대무용의 경우 공연도중에는 절대로 박수를 쳐서는 안된다. 한국창작춤과 현대무용은 하나의 깊은 내면 세계를 보여주는 과정인데, 중간에 박수를 치면 그 순간, 춤이 망가져버리기 때문이다.
발레의 경우 발레는 줄거리나 춤의 골격과는 상관없이 춤만을 볼거리로 즐기는 디베르티스망이라는 장이 삽입된다. 그리고 솔리스트(주역 무용수)들이 그랑빠,빠드뒤등의 명칭을 붙여서 줄거리와는 상관없는 고난도 기교를 보여준다. 이 한 장면 한 장면이 별개의 춤인데, 이것이 끝났을 때마다 박수를 치면 된다. 대개는 주인공이나 군무의 디베르티스망 장면마다 무용수들이 우아한 동작을 보여주는데 이때 박수로 응답하는 것이 좋다.
(양산문화예술회관) 대표전화 : 055-379-8550 | 대관문의 : 055-379-8568 | 팩스 : 055-379-8569
(양산쌍벽루아트홀) 대표전화 : 055-379-8560 | 대관문의 : 055-379-8562 | 팩스 : 055-379-8567
COPYRIGHT ⓒ2019 ALL RIGHT RESERVED.